[본문스크랩]소니 DSLT 알파57 (SONY DSLT α57) 초보, DSLT α57을 만나다! ① 패키지 & 디자인 (DSLT특징)

2012.05.02 18:10

출처 시비로운 데자니 디지뷰(DIGITAL REVIEW) | 데자니
원문 http://desany.blog.me/100157064283







초보, DSLT α57을 만나다! 소니 DSLT 알파57 (SONY DSLT α57)
필자는 필름카메라 이후 몇몇 DSLR을 사용했었지만 결국 하이엔드 카메라의 편리함에 안착하여 최근까지 하이엔드 카메라를 사용했었다. 아무래도 렌즈교환식 DSLR 카메라의 선명한 화질이 탐이 나지만 부담스러울 수 밖에 없는 활용법이나 보급기의 안쓰러운 연사등이 걸림돌이 있는데 그렇게 고민만 하던 중 새롭게 출시한 소니의 DSLT 알파55의 후속기인 알파 57을 만나게 되었다. 소니 알파 57에 대해 꼼꼼히 살펴보고 한달간 초보인 필자가 소니 알파 57의 뷰파인더로 어떤 세상을 보는지 소개해 보고자 한다.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패키지 디자인
심플한 박스형 패키지로 Black과 Orange로 깔끔하면서도 주목성있는 컬러가 인상적이다. 전면은 깔끔하게 제품 사진이 담겨 있고, 후면에는 제품의 특징과 함께 구성품이 5개국어로 안내되어 있다. 안쪽은 2층 구조로 되어 있는데 상단에는 보증서, 제품설명서, 렌즈 & 악세서리 카다로그, 소프트웨어 설치CD 등이 담겨있고, 아래쪽에는 칸이 구분되어 알파 57 바디와 렌즈(기본 줌렌즈 포함 패키지)가 별도로 비닐팩으로 포장되어 담겨 있다.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패키지 구성
필자는 기본렌즈가 포함된 패키지 제품으로 18-55mm 표준 줌렌즈가 패키지 내에 같이 담겨 있다. 알파 57 바디와 표준줌렌즈, 배터리, 충전어댑터 & 케이블, USB 케이블, 스트랩, 소프트웨어 설치 CD, 사용설명서, 제품보증서, 렌즈 & 악세서리 카다로그, E쿠폰 안내서로 구성되어 있고, 사진 하단의 소니 메모리 스틱은 별도 구매해야 한다.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DSLT의 다른점은?
소니에서 처음 2011년에 DSLT라는 이름으로 알파55를 출시. 기존의 DLSR에서 프리즘을 제거하고 반투명 미러기술을 사용해 미러의 쓸때없는 움직임을 제거해 더욱 빠르고 안정감 있는 AF와 촬영이 가능하도록 한 것이 DSLT이다. DSLT의 특징에 대해 간단하게 소개해 본다.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DSLT란 무엇? 장점은?
소니 알파 57은 알파55의 후속기로 DSLR이 아닌 DSLT라는 이름으로 나온 제품이다. DSLT(Digital Single-Lens Translucent / 디티털 일안 투과식)는 소니에서 세계 최초로 반투명 미러 기술(Translucent Mirror Technology)을 적용한 렌즈교환식 카메라를 말한다.

 

반투명 미러 기술은 파인더나 LCD로 사진, FullHD 동영상 촬영시에도 초고속, 고정밀의 위상차를 검출 AF를 촬영할 수 있는 소니만의 혁신기술이다. 다시말해 DSLR의 경우 촬영시 미러가 위로 올라가는데 DSLT는 이런 동작이 없어 그만큼 연속적인 AF 동작이 진행되어 속사가 가능하다.

 

위는 DSLR과 DSLT의 구조를 단순하게 표현한 그림이다. 보는 봐와 같이 DSLR의 경우 촬영시 반사미러가 상단으로 올라가는 구조를 가지고 있는 반면 DSLT의 경우 반투명미러를 사용해 프리즘을 사용하지 않아 무게가 가볍고 미러의 불필요한 움직임이 전혀 없어 빠른 AF와 연사가 가능하다. 물론 DSLR과 달리 광원의 활용이 다소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그런 점을 커버 할 만한 충분하 장점들이 있기에 DSLT를 선택하는 유저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 12연사 : 소니만의 반투명 미러 기술을 통해 DSLR의 중급기에서나 접할 수 있었던 12연사를 DSLT를 통해 만족스럽게 활용 할 수 있다. 
ⓑ Full Time AF : 움직이는 사물을 끝까지 놓치지 않고 선명하게 촬영하는 FULL TIME AF를 만끽 할 수 있다. 빠르게 움직이는 스포츠는 물론 애완동물의 움직임도 섬세하게 잡아낸다.
ⓒ Tru-Finder : DSLR의 뷰파인더와 달리 보이는 그대로를 촬영 할 수 있는 100% 시야율을 자랑한다. 48% 향상된 고해상도는 물론 전반적인 디스플레이가 담겨 있어 사용이 편리하다.
ⓓ 기타기능 : HDR / 삼각대 없이 야경촬영 / 3D 스윕 파노라마 / 다중프레임 노이즈 감쇄등 여러장의 사진 정보를 추출, 합성하는 방식으로 더욱 깔끔하고 선명한 출력물을 만들어 낸다.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초보자에게도 편안한 디자인
스냅카메라나 하이엔드 카메라를 사용하던 유저들이 처음 DSLR을 접할때 느끼는 것이 무게감이다. 여자손처럼 작은 필자의 손에도 싹 감기는 DSLR에 비해 작고 가벼운 바디 사이즈. 타사와 다른 회전과 선명함을 보여주는 Xtra Fine LCD 디스플레이, 아이콘만 봐서도 어떤 기능인지 알 수 있는 세심함이 초보자에게도 활용에 대한 부담을 덜어 주는 부분이다.

 

SONY DSLT α57 : Front>
132.1 x 97.5 x 80.7mm로 최근 많이 사용하는 타사의 보급형 기기들과 비슷하거나 약간 작은 사이즈로 손이 작은 여성들에게도 안정감 있게 그립할 수 있는 사이즈이고, 또한 그립부 재질이 미끌어지지 않도록 고무로 마감되어 있어 손에 착 붙는 느낌이 좋다.

 

SONY DSLT α57 : Left>
좌측에는 메모리 슬롯이 자리잡고 있는데 Memory Stick Pro Duo / Pro HG Duo, SD / SDHC / SDXC 종류의 저장 매체를 사용 할 수 있다. 필자는 SONY의 Memory Stick Pro Duo와 SDHC 8GB 4클래스를 사용하는데 SDHC 사용의 경우 4클래스 이상 사용 권장한다.

 

SONY DSLT α57 : Right>
전원 및 MIC / HDMI / USB 등 각종 케이블 연결부를 우측에 정리를 깔끔하게 해놓아 편리하다. 역시 다양한 렌즈를 교체해 사용할 수 있는 렌즈교환식 카메라 답게 렌즈락 버튼과 AF/MF를 선택 할 수 있는 초점모드 스위치가 눈에 띈다.

 

SONY DSLT α57 : Top>
전체적인 촬영모드를 조절하는 모드다이얼이 우측(사용자시점 기준으로는 좌측)에 마련되어 있다. 이전에 사용해 보았던 캐논의 경우 모드다이얼과 주요 조절 버튼이나 스위치등이 모두 셔터 주변에 몰려 있어 다소 답답해 보이는 느낌이었으나 그에 반해 소니 알파 57은 깔끔한 느낌이 든다. 물론 사용자의 취향이나 습관에 따라 호불호가 나누어지는 부분이라 하겠다.

 

SONY DSLT α57 : Back>
한눈에 인지 할 수 있는 조절 패널이 깔끔하게 자리잡고 있고, 쉬운 아이콘을 선택해 어떤 기능인지 인지 할 수 있게 되어 있어 초보들도 쉽게 접할 수 있다. 또한 가이드를 제공해 기본 촬영 기법을 카메라 만으로 습득할 수 있게 서포트 하고 있다.

 

역시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것은 상하 180도 좌우 270도로 자유롭게 조절이 가능하면서도 3인치의 시원한 화면 선명한 화질이 돋보이는 Xtra Fine TruBlack LCD와 144만화소 SVGA로 된 전자식 뷰파인더가 아닐까 싶다.

 

SONY DSLT α57 : Bottom>
NP-FM500H 리튬 이온 충전식 배터리(1650mAh)를 사용한다. 하이앤드 및 미러리스의 경우 배터리가 탐탁치 못한 경우가 많은데 이번 소니 알파 57의 경우 배터리하나로 500장 이상의 촬영수를 보여 주어 부담없이 사용 할 수 있다.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100% 보이는 그대로 & 자유로운 구도 
DSLT는 DSLR과 다르게 전자식 뷰파인더 (EVF)를 사용하여 100% 보여지는 그대로를 사진으로 담을 수 있다. DSLR의 광학식 뷰파인더에 익숙한 유저들에게는 쓴소리들이 나오지만  하이엔드 카메라 사용시 애용하던 익숙한 EVF 인지라 필자는 편했다. 또한 각도에 제한 없이 자유롭게 촬영 할 수 있도록 서포트 해주는 회전식 액정화면이 인상적이다.

 

DSLR의 광학식 뷰파인더와 달리 시야에 대한 제한이 없어 100% 보이는 그대로 촬영이 된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뷰파인더 상단에 접안센서 눈을 가까이 하면 자동으로 LCD 화면에서 뷰파인더로 전환이 되어 정밀한 촬영을 바로바로 별다른 조작없이 편하게 할 수 있어 편리하다.

 

소니 DSLR의 상위기종에 사용되었던 총 15개 포인트 3크로스 AF 시스템을 알파 57에 적용 언제 어디서나 빠르고 정확한 TTL 위상차 검출 자동 포커싱이 가능하다. 어두운 조명 상태에서도 3개의 크로스 센서가 정확하게 트래킹을 제공한다. 상급기의 스킬을 가지고 있는 알파 57이다.

 

깨끗한 액정화면 또는 100% 그대로를 보여주는 전자식 뷰파인더(EVF)를 통해 전체적인 촬영 정보를 깔끔하게 전달해 준다. 간단하게 디스플레이 버튼을 눌러 그래픽 디스플레이, 디지털 레벨 게이지, 히스토그램, 노멀 디스플레이로 가변된다. 또한 각 모드별로 설명 화면이 나오고 가이드를 통해 좀 더 디테일한 촬영 기법을 손쉽게 접할 수 있다.

 

초보, DSLT α57을 만나다! 소니 DSLT 알파57 (SONY DSLT α57)
최근 보급기 DSLR처럼 유려한 맛이 느껴지는 바디 디자인은 아니지만 간결하고, 탄탄한 느낌이 안정감 있다. 그렇다고 우락부락하거나 사이즈가 큰것이 아니다. 작고 가볍지만 특유의 안정감과 그립감이 돋보인다. 알파 55의 후속 모델이지만 알파55에서 아쉬웠던 손실되는 광량이나 이미지 품질저하가 알파 57에서는 보이지 않고 보급형 기종이면서 기존의 소니의 상급기의 스킬들이 포함되어 중급기에 못지 않은 성능을 보여 주는 소니 알파 57.

 

(소니 DSLT 알파 57 스펙표 - 출처: 소니스타일)

 

소니 DSLT 알파 57 (SONY DSLT α57) - 한순간도 놓치지 않고 담는다!
한달간의 여정의 시작으로 DSLT의 특징과 장점과 더불어 소니 알파 57의 패키지 구성, 전체적인 디자인을 살펴 보았다. 부드러운 느낌보다는 다소 강해 보이는 느낌이지만 작고, 가벼운 바디. 초보들에게는 어렵기만한 DSLR에 비해 전체적으로 사용자 중심으로 쉽고 직관적으로 전달하기 위한 화면 구성 및 다이얼, 버튼 아이콘 디자인이 인상적이다.

 

알파55의 후속기로 전작의 아쉬움을 확실하게 종식시켜 줄 중급기레벨의 스킬들을 포함하여 셔터와 렌즈 줌 조작 만으로도 전문가가 촬영한 것 같은 결과물을 만들어 준다. 물론 렌즈 교환식 수동카메라로써 사용자의 디테일한 조절로 원하는 결과물도 만들어내는 것은 당연한 것! 아직 필자는 그런 스킬이 없지만 차차 늘겠지.

 

오랜만에 잡아보는 렌즈교환식 카메라인지라 초보의 마음으로 공부하면서 하나씩 꼼꼼하게 사용하고자 한다. 책도 물론 좋겠지만 알파 57의 가이드를 가볍게 보고 따라 하는 것만으로도 초보 탈피가 가능 할 것 같다. 앞으로 한달간 소니 알파 57의 리뷰를 올리면서 필자의 사진 스킬로 올라가기를 기대해 본다.

 

중급기의 스킬을 소니 DSLT 보급기인 알파 57로 완성. 셔터를 누르는 순간 알파 57의 매력에 빠져든다!

 

글 / 사진 / 디자인 : 시비로운데자니 ( http://desany.blog.me )



F3.5 | 1/250 | ISO100 | 18mm | SLT-A57

F3.5 | 1/400 | ISO100 | 18mm | SLT-A57


F3.5 | 1/160 | ISO100 | 26mm | SLT-A57


F3.5 | 1/160 | ISO160 | 28mm | SLT-A57

F3.5 | 1/100 | ISO100 | 24mm | SLT-A57

  

 

 







작성자

Posted by 버블프라이스

작성자 정보

IT, 뷰티, 엔터테인먼트, 일상이야기 관련테마 블로그

태그

관련 글

댓글 영역

블로그